9.Convenience as a Premium(편리미엄)

  • 편리한 것이 프리미엄한 것이다. 구매의 기준이 가성비에서 프리미엄으로 이행하고 있는 가운데, 프리미엄의 요소가 또 한 번 변화하고 있다. 이제 프리미엄의 기준은 하고 싶은 일은 많고 시간은 부족한 현대인에게 최소한의 노력과 시간으로 최대한의 성과를 누릴 수 있게 해주는 것이다.

  • 앞으로 편리미엄 시장은 빠른 속도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소비자. 노동자. 플랫폼의 신뢰를 향상시키는 것이 먼저다. 소비자의 사소한 불편함에 집중해 그들의 삶을 프리미엄하게 만들라. 사상 최악의 불경기라고는 하지만 여전히 기회는 존재한다.

  • 편리미엄을 높이는 전략

                                            성과

                 편리미엄 =  —————

                                       노력 * 시간

  1. 시간을 줄이는 패스트트랙 전략 : 스마트 오더, 오디오북
  2. 노력을 줄이는 무힘승차 전략 : 심부름 서비스, 아파트 조식서비스
  3. 성과를 극대화하는 최대 효과 전략 : RMS 트레이닝, 스킵게어

  • 편리미엄의 등장 배경
    1. 시간 빈곤에 시달리는  경험 중시자들
    2. 원자화된 사회와 약한 유대관계의 심화
    3. 은퇴는 없다! 과거와 다른 경력 곡선을 그리는 긱((gig) 노동자들
    4. 신뢰, 펴리미엄의 장착 조건

  • 시사점
    1. 편리미엄과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
    2. 이제 책도 귀로 듣는 시대, 오디오북 시장이 커지는 이면에는 책을 들으면서 다른 일을 병행하거나 쉬기 위한 것도 있다. ‘독서’에서 ‘청서’로 시장이 움직인다.

편리미엄 서비스의 종류, 어떤 서비스가 편리미엄일까? 
시간 절약형 
시간을 술여주니 
편의성을 높인다! 
노력 절약형 
노력을 「결어쥐 
편의성을 높인다! 
효율 극대화형 
최소의 노력으로 
최대의 효과를!


0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